DGB금융그룹, 국내외 ‘ESG 평가’ 최고 수준
이태헌 기자 / 2022년 05월 12일
SNS 공유

DGB금융그룹은 글로벌 ESG 평가 지표인 ‘MSCI(모건스탠리) ESG 평가’에서 ‘AA등급’을 획득했다.

[경상매일신문=이태헌기자]DGB금융그룹은 글로벌 ESG 평가 지표인 ‘MSCI(모건스탠리) ESG 평가’에서 ‘AA등급’을 획득했다.
MSCI 지수는 S&P다우, FTSE와 함께 글로벌 3대 지수로 평가되는 글로벌 펀드 투자의 기준이 되는 대표적인 지표다. MSCI의 ESG 평가 등급은 MSCI가 산출하는 다양한 ESG 지수의 편입 기준이 된다.
DGB금융그룹은 전체 7개 등급 중 두 번째로 높은 등급인 AA등급을 획득했으며, 특히 MSCI가 상위 2개 등급(AAA, AA)에 부여하는 ‘리더 그룹(Leader Group)’에 포함돼 그 의미를 더했다. 국내 금융권에서는 AAA등급을 받은 기업이 없어 DGB금융그룹이 획득한 AA등급이 금융권 최고 수준의 등급이라고 할 수 있다.
DGB금융그룹은 최근 ‘한국 ESG 랭킹 120’ 발표에서도 금융사 중 종합 15위를 기록했으며, 금융지주 중에는 1위의 영광을 안았다. ‘한국 ESG 랭킹 120’은 미국 ESG 솔루션 기업 ‘CSR Hub’가 평가 데이터를 보유한 국내 515개 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CSR Hub는 MSCI, S&P 글로벌, 무디스, ISS 등 800여 개 ESG 평가기관의 결과를 종합해 세계 5만2천여 개 기업의 컨센서스 점수를 제공한다.
이뿐만 아니라 ‘CDP(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 Korea’의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 수상, ‘한국기업지배구조원 ESG 평가’에서 2년 연속 ‘A+등급’ 획득 및 ESG 우수기업상 수상 등 지속적으로 국내외 ESG 평가에서 우수한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DGB금융그룹은 2006년 국내기업 최초로 지속가능경영 선포식을 개최한 이래 유엔 글로벌 콤팩트(UN Global Compact), 유엔환경계획 금융이니셔티브(UNEP FI) 등 글로벌 이니셔티브의 선도적 가입을 바탕으로 글로벌 기준에 부합하는 지속가능경영을 추진해왔다.
최근에는 과학기반 온실가스 감축목표 설정(SBTi),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공개 협의체(TCFD), 책임은행원칙(UN PRB), 여성역량 강화원칙(WEPs) 등에 참여함으로써 기후변화 대응 체계화 요구와 인권 및 다양성 이슈의 부각 등에 발맞춰 글로벌 이니셔티브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또한 ESG 경영이 더욱 강조되는 최근 트렌드를 반영해 2021년 ‘ESG 경영 선포식’을 시작으로 탈석탄 금융 선언, 이사회 내 ‘ESG위원회’ 신설, ESG 채권 발행, 탄소회계금융연합체(PCAF) 가입, 지역사회 ESG 경영 교육, ESG 수준 진단 및 컨설팅 등을 통해 환경·사회·지배구조 분야별 ESG 경영활동을 강화함으로써 국내 금융권의 ESG 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올해에는 기후리스크에 대한 선제 대응과 저탄소 경제로의 전환에 금융기관 역할을 다하기 위해 금융배출량을 포함한 그룹 ‘Net Zero’ 목표를 설정, 이를 글로벌 이니셔티브(SBTi)를 통해 인증받는 작업을 추진하고 있다. DGB금융그룹은 설정한 목표 달성을 위한 감축 전략과 액션 플랜을 도출해 단계적으로 이행해나갈 계획이다.
김태오 회장은 “DGB의 꾸준한 ESG 경영 추진 성과가 글로벌 시장에서도 인정받고 있어 매우 뜻 깊다”며 “ESG 경영의 내재화를 넘어 대외적으로도 확산시킬 수 있도록 리더십을 발휘해 금융기관 본연의 역할에 기반한 선한 영향력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태헌 기자 / 2022년 05월 12일
저작자권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포항시, 비상수송대책 만전
포항시 비상대책상황본부는 2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와 관련된 비상수송대책 점검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김응수 건설교통본부장이 주재하고, 주요 운송사를 비롯한 경북화물협회, 포항남·북부경찰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남?북부 경찰서가 운송방해 행위자에 대해 현장 체포를 원칙으로 엄정 대응하고 있지만, 운송사들은 쇠구슬 테러, 차량 추격 등 운송 방해와 보복 우려로 비조합원조차도 운송을 기피하고 있고, 지난 6월 파업이 종료된 후에도 보복행위가 지속된 경험이 있는 종사자들은 대화 시도조차 어렵다며 고충을 토로했다. 이에 시와 남북부 경찰서는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예외 없이 사법조치와 행정처분을 실시하고 보호조치와 운송 에스코트에 더욱 철저를 기하겠다라고 약속했다. 또한, 주요사업장과 교차로 중심으로 차로 점거, 운전자 폭행, 차량 파손 등의 행위에 대해 사전 점검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날 열린 비상수송대책 점검회의에 앞서 이철우 도지사가 주재하는 경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 영상회의가 시?군 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으며, 이철우 지사는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시멘트 운수자 2,500명, 관련 운수자 209명을 대상으로 업무개시명령이 발동된 것과 관련해, 시군에서는 행정처분을 철저히 시행하고 정확한 현황 파악을 통해 시멘트 운송이 정상화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전했다.
최종태 기자 / 2022년 11월 29일
포항 “민관 협력으로 데이터 혁신생태계 조성”
포항시는 29일 전국 최초로 민·관 협력을 통한 데이터 경제로의 전환을 위해 경북의 지·산·학·연 130개 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포항시 빅데이터 혁신생태계 구축전략 완료보고회’를 개최하고 4차 산업에 대응하기 위한 상호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최종태 기자 / 2022년 11월 29일
울진, 비효율적ㆍ중첩된 행정 과감히 규제 개선
울진군은 지난 25일 울진군청 군수실에서 정책홍보관 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정책회의를 개최했다.
주철우 기자 / 2022년 11월 29일
포항세명기독병원 류인혁 원장, 대한수부외과학회 회장 취임
포항세명기독병원 류인혁 원장이 최근 성남 차바이오컴플렉스에서 열린 대한수부외과학회 2022년 제 40차 정기총회에서 제30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류인혁 회장은 앞으로 1년 동안 국내 가장 활발한 학회 중 하나인 대한수부외과학회 회장으로 활동한다. 류인혁 원장은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서울대학교병원에서 수련의와 정형외과 전공의 과정을 거쳐 정형외과 전문의와 수부외과 세부 전문의로 전문 진료 분야는 상지관절(어깨· 팔꿈치·손목) 인공관절 및 관절경수술, 스포츠 외상, 수부 질환이다.
신일권 기자 / 2022년 11월 29일
구미 반도체 특화단지로…경북도 유치 사활
경북도가 구미를 중심으로 한 '반도체 특화단지' 지정에 지역의 모든 역량을 모으기로 했다. 이를 위해 29일 도청 화백당에서 지역 국회의원, 도의원, 경북 소재 산학연관 기관대표 약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 반도체산업 초격차 육성위원회 대국민 선언식'을 가졌다. '위원회'의 공동위원장은 이철우 도지사, 김장호 구미시장, 원익큐엔씨 대표이사가 맡았다. 위원회는 기업(SK실트론, KEC, 매그나칩반도체, 삼성SDI, 피엔티, LB루셈 등), 학교(포항공대, 경북대, 영남대, 금오공대 등), 연구원(구미전자정보기술원, 나노융합기술원), 기관(국회, 도의회, 구미시 등) 총 30여 개 기관·단체장으로 구성됐다.
안상수 기자 / 2022년 11월 29일
핫이슈 경상매일신문TV 정치/행정
사회 경제 교육
문화/여성 스포츠 사람들
기획특집 오피니언  
X
http://m.ksmnews.co.kr/view.php?idx=378891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PC버전상생포럼개인정보취급
상호 : 경상매일신문
사업자등록번호 : 513-81-42693
주소 :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발행인/편집인 : 천기화
mail : gsm333@hanmail.net
Tel : 054-253-7744 / Fax : 054-231-7703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근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
TOP